활기 되찾은 '생명의 배'…우한체육관, 뜨거운 열기로 가득

우한 훙산체육관에서 동호회 회원들이 배드민턴 훈련을 하고 있다.